본문 바로가기
맛집/한식

<용산 맛집> 능이네 & 송이네 : 능이 버섯 백숙 / 닭 매운탕

by *Blue Note*
반응형

<용산 맛집> 능이네 & 송이네 : 능이 토종닭 / 닭 매운탕

 

닭백숙을 그리 즐겨 먹는 편은 아니다. 이제는 많이 없어졌지만, 계곡물 흐르는 경치 좋은 곳에는 어김없이 불법으로 운영하는 백숙집들이 들어섰던 기억이 있다. 아직도 남한 산성이나 경기도 유원지 일대에는 닭백숙 전문점들이 성업중이다. 좋은 경치 보면서 닭 백숙 먹는 것이 우리 민속이나 전통에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개인적으론 별로라고 생각한다. 그런데 어쩌다 보니 얼마 전에 오랜 친구들과 닭백숙을 먹었다. 정확히는 능이버섯 백숙과 닭 매운탕이다. 계곡은 아니고 서울 한복판 용산에 있는 <능이네 & 송이네>라는 곳인데 오늘 소개해본다. 

허름한 입구

반 지하에 있다.

 

능이버섯 백숙

화려한 색감, 

범상치 않은 비주얼이다.

 

 

 

양계가 아닌

토종닭을 사용한다.

 

특이하게 찰밥을 내어준다.

말아먹기도 하고

나중에 국물과 함께 볶거나

죽으로 만들어 먹어도 좋다.

 

닭 매운탕

이것도 별미다.

 

서두에 닭 백숙 별로 안 좋아하는 일인이라고 못을 박았지만, 이 집 백숙은 맛있게 잘 먹었다. 맛이 깊고 구수하다. 그러면서도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다. 백숙과 닭매운탕 모두 그러하다. 하지만 둘의 개성은 뚜렷하다. 그래서 이 집은 여러 명이 가서 적어도 두 가지 이상의 메뉴를 주문해 맛보기를 권한다. 다 맛있으면서도 그 맛이 다르다.  어느 메뉴든 깊은 내공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은 공통점이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