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중식

맛있는 국수 : 향방 양육관의 옥수수 국수 vs 정육면체의 마파두부면

by *Blue Note*
반응형

중국식 면요리 : 옥수수 국수 vs 마파 두부면


<향방 양육관>

원래 이름은 경성 양육관이었다. 무슨 이유에서인지 상호를 바꾸었는데, 메뉴에 큰 변화는 없다. 역시 이곳은 양꼬치, 양갈비를 주력으로 다양한 메뉴를 선보인다. 특히 어향육사, 건두부 볶음, 가지 볶음 등은 다른 곳에서 쉽게 찾기 어려운, 독특하면서도 중독성 있는 음식들이다. 향방 양육관에서 빠질 수 없는 음식이 몇 개 더 있는데 오늘 소개하는 옥수수 국수와 토마토 계란탕이다. 옥수수 가루를 반죽해 면을 뽑은 옥수수 국수는 매끈하고 쫄깃한 식감에 송송 썰어 넣은 잘 익은 김치의 시쿰하고 아삭한 맛, 뜨끈한 국물이 일품이다. 토마토 계란탕은 속을 편안하게 해주는 뜨거운 음식으로 부드럽고 새콤한 맛이 잘 조화되어 있을 뿐 아니라, 노랑과 빨강의 색감도 아름답다.

짜샤이, 양배추 무침, 양파 절임

옥수수 국수 / 제법 얼큰하다. 리식 잔치국수 같은 느낌도 있다.

토마토 계란탕

 

<정육면체>

신촌에 있는 면요리 전문점으로 예전에 한번 소개했던 기억이 난다. 가끔 생각나서 들르는데 메뉴에 큰 변화는 없으나 늘 빼먹지 않고 주문했던 우육 냉채가 메뉴판에서 사라졌다. 면 요리를 먹기 전에 생맥주에 곁들여 먹던 즐거움이 사라진 것이다. 아쉽기 그지없다.이 메뉴를 다시 좀 부활시켜주면 좋겠다,ㅋㅋ. 정육면체는 우육면을 대표 메뉴로 내놓고 있지만, 나는 언제나 마파 두부면을 고집한다. 마파두부 치고는 약간 묽은 이 집의 요리방법을 좋아한다. 거기에 생면의 매끈한 목 넘김도 일품이다. 메뉴상의 정식 이름이 마파 새우면이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그런데 최근 방문해보니 새우면이라고 하기엔 새우가 좀 빈약했다. 그냥 마파 두부면이 낫겠다. 맛에 있어서 큰 변화는 없으니 그래도 다행이다. 처음 모습 그대로 잘 유지해 주기를 바랄 뿐이다.  

정육면체

정갈한 채소 절임

마파두부면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