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한식

<논현동 맛집> 배꼽집 : 안심 / 등심 / 토시살 / 꽃살

by *Blue Note*
반응형

<논현동 영동시장 맛집>  배꼽집 : 고기 맛있는 집

 

몇 번 방문했던 곳이다. 오래전 처음 방문했을 때, 포스팅도 했었다. 그때는 점심때 잠깐 들러서 육회 비빔밥과 평양냉면을 먹었었다. 원래 평양냉면으로 유명한 곳인데, 내 취향에 냉면은 큰 울림이 없었고 (잘 만든 평양냉면인 것은 맞다),  대신 육회 비빔밥이 꽤 맛있었다. 고기를 잘 다루는 곳이라는 인상을 받았고, 그 후로 가끔 저녁 시간대에 와서 숯불에 고기 좀 굽고 소주 한잔하곤 했다. 보통 유명 맛집들은 메뉴의 숫자가 극도로 적은데, 이 집은 소고기 돼지고기 가리지 않고 다 취급하고 부위도 엄청 다양하다. 게다가 평양냉면을 비롯해 곰탕, 전골까지 식사류도 다채롭다. 그러면서도 어느 하나 허투루 된 메뉴는 없으니, 만만치 않은 내공을 인정해야 할 듯하다.

상치 절임

상큼하고 맛있다.

 

흰 목이버섯

백목이라고도 하고

은이버섯이라고도 한다. 

식감 훌륭하고

무엇보다 기대하지 않은 곳에서

갑자기 등장해서 매우 인상적이었다.

 

육회

다소 투박해보이지만

신선하고 맛있다.

 

 

일단 모둠으로 주문했다.

안심, 등심, 토시살...

 

적당히 익으면

소금만 찍어서 한 입...

 

꽃살

약간 과장하면 

기름반 고기반...

 

꽃살이라는 명칭을 보면 

한우일 것 같기는 한데...

확인은 못했다.

(수입산의 경우는 진갈비살이라고 함)

 

주물럭

은근한 양념이 일품이다.

 

비빔냉면

 

배꼽집은 논현동 말고도 코엑스, 문정동, 그리고 여의도에도 있다. 그중 오늘 소개하는 논현점은 지하에 있고, 인테리어도 제일 꼬지다, ㅋㅋ. 하지만 고기 굽고 소주 마시는 주당들에겐 오히려 이런 허름한 술집 분위기가 더 좋을 수도 있다. 조금 큰소리로 떠들어도 크게 눈치 볼일 없는 것도 장점이다. 고기의 품질은 최상에 속한다. 특히 꽃살은 발군이다. 물론 마블링이 너무 많아 계속 집어 먹기에는 좀 느끼한 면이 있다. 안심이나 등심으로 시작해서 육향과 식감을 즐기고 꽃살의 마블링을 느끼는 것이 순서일 것이다. 그래도 양이 조금 아쉽다면 주물럭의 절묘한 양념 맛으로 마무리하면 된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