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

« 2020/8 »

  •  
  •  
  •  
  •  
  •  
  •  
  • 1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분당 장어구이집> 장수천 한방 민물 장어구이

 

장수천 한방 민물 장어구이집은 생긴지 꽤 오래된 곳인데, 가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궁내동 큰 길가에 있어서 차를 타고 지나갈때마다 잘 보이는데, 왠지 커다란 크기에 비해 가건물같은 외관에서 느껴지는 황량함 때문에 선뜻 들어가게 되지는 않았었다. 뭐 어쨌든 분당지역에서 장어구이를 하는 몇 안되는 곳중의 하나인것은 틀림없다. 식사메뉴인 잔치국수를 제외하고는 메뉴는 오직 하나, 장어구이 되겠다. 그것도 양념구이는 없고 소금구이만...  설명은 좀 있다가 하고 일단 여기 장어구이를 보면 아래 사진과 같다, ㅋㅋ

 

 엄청난 크기...

 

주문을 하면 이렇게 소금을 뿌린

거대한 장어를 불판에 얹어준다.

 

 노릇노릇하게 익을때까지 기다리기...

 

 

 

 

충분히 익었다 싶으면

직원분이 먹기 좋게 잘라준다.

사실 장어외에 달리 찍을 것이 없다보니

필터 사진까지 찍었다는...

 

밑반찬

비주얼, 맛, 정성, 신선도 모두 별로...

오른쪽 위와 아래의 종지에 보이는 것이

이 집의 특징인 한방소스

 

 잔치국수

지극히 평범하다

게다가 미지근하기까지... 

장수천 한방 민물장어집을 한마디로 표현하자면 '엄청난 크기의 장어를 구워먹을 수 있는 곳' 되겠다. 그 이하도 그 이상도 아니다. 그외 장어의 식감이 탄탄하고 쫄깃하다거나 고소한 풍미가 있다거나 하는 건 없다. 소금구이한 장어를 찍어먹는 한방 소스는 내 입맛에는 잘 안맞았다. 건강에 특별히 좋을 것 같다는 생각도 들지 않았지만, 무엇보다 한약냄새나는 장어를 내 혀가 기쁘게 받아들이지는 않았기 때문이다. 그래도 장수천 장어구이집의 장점이라면, 큼직한 장어를 합리적인 가격에 먹을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런 저런 문제들에도 불구하고 이 점은 매우 강력한 마케팅 포인트임에 틀림없다. 

Posted by *Blue Not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장어독립 2016.04.18 1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당 율동공원 장어독립도 한번 들러주세요.
    맛있을겁니다.
    오픈기념 장어죽도 서비스로 드리고있으니 한번 오셔서 드셔보세요.
    15년 넘게 장어구이 장사를 해왔습니다.

  2. 짤순이 2016.05.12 19: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기를 믿었어야 했는데... 3일전에 갔다가 완전 후회하고 왔네요...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