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주점 동남아

<신사동 가로수길 맛집> 베트남 음식점 : 콴안다오

by *Blue Note*
반응형

<가로수길 베트남 음식점> 콴안다오 : 호치민식 쌀국수 / 닭날개 튀김

 

신사동 가로수길에 있는 콴안다오는 베트남 음식 전문점이다. 인터넷을 찾아보면 포털이나 맛집 검색 앱에서 꽤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메뉴중에 특히 반미가 인기가 높은 것 같다. 반미는 프랑스 식민 역사와 베트남의 음식 문화가 합쳐져서 탄생한 메뉴다. 다만 나는 빵에 뭘 끼워서 먹는 음식을 싫어하기에 이 집 시그니쳐가 반미라 해도 처음부터 관심은 없었다. 하지만 쌀국수는 한번 먹어보고 싶었다. 베트남의 쌀국수 종류는 정말 많은 것 같다. 가능한 여러 종류의 쌀국수를 먹어보기는 했지만, 종류가 정말 얼마나 많은지, 지역 간의 조리법이나 재료 차이는 어떤지에 대해서는 거의 아는 것이 없다. 베트남 현지는 아니지만 주인장과 종업원이 베트남 사람들이라고 하니 그래도 오리지널에 가깝지 않겠는가 하는 기대를 가지고 방문했다. 여러 쌀국수 중에서는 호찌민식 쌀국수가 궁금했다. 

콴안다오 내부의 모습

 

제법 넓은 야외 공간이 있다.

 

 

닭날개 튀김 / 간가징늑맘이라는 어려운 이름을 가지고 있다. 

 

하노이 맥주도 한병 시키고...

 

호치민식 쌀국수 / 고수는 추가 비용 없이 리필 가능하다. 고수 향이 조금 더 강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

 

닭튀김에 관해서라면 모르긴 몰라도 대한민국을 넘어서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닭튀김의 종류, 조리방법, 양념, 국민 일인당 소비량 등 어떤 기준을 들이대도 우리만큼 닭튀김을 사랑하는 나라가 있을까...? 하지만 그와는 별개로 나는 타이식 닭튀김도 아주 좋아한다. 베트남식 닭튀김은...? 타이와 베트남과의 관계, 그들의 문화와 역사에 대해 아주 무지하니, 음식 문화에 대해서는 더더욱 꽝이다. 나에겐 그냥 두 나라 모두 동남아 국가일 뿐이니까. 그래서 베트남식 닭튀김도 태국과 같을 것이라고 무식하게 생각했는데, 그렇지는 않은 것 같다. 딱히 어떻게 다르다고 말은 못 하겠지만 말이다. 다만 그러한 비교를 하는 것이 무색할 만큼 이날 콴안다오의 닭튀김은 별로였다. 주재료인 닭에 문제가 있었다. 그렇기에 식감이 어떻고 양념 맛이 어떠했는지에 대한 평가는 무의미해서 안 하기로 한다. 호치민식 쌀국수는 달달한 편으로 나름의 개성이 돋보였다. 베트남 현지에서 여러 종류의 쌀국수를 먹어 보기는 했는데, 그 어떤 것과도 똑같지는 않았다. 중부인 호이얀만 여행해 봤고 호치민에는 간 적이 없으니 어쩌면 당연한 얘기, ㅋㅋ. 결론적으로, 콴안다오의 닭튀김은 절대 추천하고 싶지 않고, 쌀국수는 꽤 맛있었다. 

반응형

댓글0